CHEONAN-SI

이메일 이력서 작성법

이메일 이력서 작성법

최근 우편이 아닌 이메일을 통해서만 이력서, 자기소개서를 접수받는 업체들이 늘고 있다.

  • 이메일 제목에 이름(본명)과 지원분야를 반드시 기재하라.
    • 채용담당자는 하루 수백통의 이메일을 받기 때문에 중요한 이력서가 스팸메일로 오해 받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. 따라서 제목에 입사지원 서류임을 한눈에 알 수 있도록 이름(본명)과 지원분야를 반드시 기재하는 것이 좋다. 또한 첨부파일명에도 이름과 지원분야를 기재한다.
  • 튀는 제목을 곁들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.
    • 수많은 이메일 중 파일의 제목이 눈길을 끈다면 수많은 원서들 중 자신을 돋보이게 하는 길이 될 것이다. 광고카피를 연상케 하는 강렬한 문구 하나로 인사담당자를 사로 잡아라.
    • 튀는 제목 예시
      • - [위풍당당형]
        • '그렇게 내가 쉽게 입사할 줄 알았나요?'
        • '절 면접 보실 기회를 드리겠습니다.'
        • '사장님을 면접에 초대합니다.'
        • '다른 회사 좋은 일 시키실 분은 아니시죠?'
      • - [Sales형]
        • '명품 인재 파격세일'
        • '귀사에 저를 선물로 드립니다. 그냥 받으십시오.'
        • '저에게 투자할 기회를 드리겠습니다.'
        • '3인(人, 仁, 認)을 팝니다(셋트로!).'
      • - [위협형]
        • '안 뽑으면 회사가 망합니다.'
        • '내가 없으면 회사가 망한다.'
        • '해고당하는 것은 두렵지 않습니다. 다만 인재를 알아볼 줄 모르는 세상이 두려울 뿐입니다'
      • - [진지형]
        • '남들이 과거를 이야기 할 때 미래를 준비하는 인재가 있습니다.'
        • '눈물로 일궈 낸 귀사를 피와 땀으로 지키겠습니다.'
        • '당신이 찾는 21세기형 인재 ? 진화하는 인재입니다'
      • - [감성형]
        • '불을 당기십시오. 제가 기름을 붓겠습니다.'
        • '오늘도 새벽이슬을 맞았습니다. 한 걸음 앞서 걷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.'

    [자료출처 : 다음 취뽀 카페]

  • 한번의 클릭으로 모든 서류가 보이도록 하라.
    • 이력서, 자기소개서, 등 각종 서류 들을 한번의 클릭으로 모두 보이고 출력이 가능하도록하며 첫페이지에는 지원분야, 성명, 그리고 지원서류 목차를 적어 채용담당자를 배려하는 정성이 필요하다. 또한 가능하면 번거로운 압축파일은 피하는 것이 좋다.
  • 깔끔한 인상의 사진을 첨부하라.
    • 이메일 이력서라고 해서 디카로 찍은 자유로운 포즈와 인상의 사진을 붙인다면 큰 실수가 될 수도 있다. 이는 면접에 정장을 입지 않는 것과 같은 것으로, 인사담당자에 따라 기본예의가 결여된 것으로 판단할 수도 있다.
  • 메일본문은 간략하게 작성하라.
    • 달랑 이력서만 첨부파일만 보내고 메일본문에는 아무 내용도 없는 메일을 보낸다면 적극적인 구직의사가 없는 무성의한 사람으로 간주되기 쉽다. 따라서 짧은 인사와 함께 지원분야, 전공, 연락처 등 간단한 인적사항과 지원동기를 눈에 잘 띄는 글씨체로 서너줄 간략하게 작성한다.
  • 수신확인이 가능하도록 하라.
    • 안그래도 바쁜 채용담당자에게 본인의 이력서가 도착했는지 확인해 달라는 문의전화는 가급적 하지 않는 것이 좋다. 본인의 이메일에서 수신확인 기능을 통해 메일이 잘 접수되었는지 확인하도록 한다. 마감일자에는 평소 2~3배이상의 접속자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마감일자보다 시간적으로 며칠 여유 있게 접수시키는 것이 좋다.

[자료출처 : 이은철(2006). 튀는 인재의 이력서와 자기소개서. 서울: 새로운사람들.]

만족도조사
만족도 조사

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 만족도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한 자료로 활용됩니다.

담당부서 :  
일자리창출팀
담당자 :  
김승환
연락처 :  
041-620-9532
최종수정일 :
2017-06-29 14:52